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글로벌 메뉴


  • 과천시청으로
  • 소셜허브
  • 로그인
  • 글자크기 확대100%축소
  • 사이트맵

주 메뉴


좌측 메뉴


콘텐츠


과천축제

퍼갈곳을 선택하세요.

버튼을 클릭하시면 해당 SNS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트위터 퍼가기
  • 페이스북 퍼가기
  • 주소복사

닫기

home Home > 문화레저 > 과천의 축제 > 과천축제  인쇄 퍼가기

보고 즐기고 느끼는 과천축제 축제를 빛내주었던 보석같은 문화예술 작품들. 우리네 전통마당극부터 해외의 유수 작품까지, 다양하고 알찬 문화도시 과천의 축제역사를 이곳에서 살펴보세요!

축제안내 및 문의 : www.gcfest.or.kr (☎02-054-0937)

자유참가작

  • 먹중야행(Mukjungyahaeng)
  • 일시 : 9월 22일(금) ~ 23일(토) 오후 3시 30분, 게릴라 공연 2회 오후
  • 장소 : 정자마당(중앙공원)
  • 극단명 : 환 무브(HWAN MOVE)
  • 연출 : 솔문
  • 60분/무료
  • 전통적 연희인 탈춤의 움직임을 기반으로 구상한 무용극 형식의 퍼포먼스.
    숲 속의 다양한 자연적 소재 활용과 오브제의 상징과 비유를 통해 사람들에게 익숙했던 공간 안에서 다채로운 정서를 끌어내고자 한다.
    새벽공기를 가르고 거리에 나선 먹중. 과거에서 온 듯한 그는 서로가 의심하며 미움을 갖고 사는 세상을 보게 된다. 세상의 공기를 바꾸고자 결심한 그는 눈에는 보이지 않는 꽃을 피우고자 거리 이곳저곳에 신선의 꽃씨를 뿌리며 춤을 추어 나간다.

축제 이미지

  • 거인의 정원(Garden of Giant)
  • 일시 : 9월 23일(토) ~ 24일(일) 오후 5시 30분
  • 장소 : 정자마당(중앙공원)
  • 극단명 : 단무(DANMOO)
  • 연출 : 단무
  • 20분/무료
  • 스스로 만드는 마음의 담장 때문에 놓치게 되는 많은 행복과 진실. <거인의 정원>은 원작동화의 재해석을 통해 마음을 열고 내면의 아름다움을 보며, 모두의 행복을 찾는 것에 대해서 이야기 한다.
    퍼포먼스 공연을 어려워하는 대중들을 위해 관객들에게 몸과 그림으로 이야기하게 함으로써 자연스럽게 관객들도 함께 공연자가 되는 새로운 바디페인팅의 공연예술을 체험하게 한다.
  • 손(Fool's Hand)
  • 일시 : 9월 22일(수) ~ 24일(금) 오후 4시
  • 장소 : 분수마당(중앙공원)
  • 극단명 : 레드 노우즈(Red Nose)
  • 연출 : 최진심
  • 30분/무료
  • <손>은 레드 노우즈가 저글링 퍼포먼스에 마임과 극적인 요소를 가미하여 만든 초연 작품으로 ‘공’이란 인물을 통해 외롭고 소유욕 강한 현대사회 인간의 모습을 이야기한다.
    공은 거울을 보다가 낯선 자신을 발견하고 자신을 쓰다듬는 손에게 인격체를 부여한다. 거울 속으로 안내한 손은 ‘공’을 즐겁게 해준다. 연주가의 손이 되어 악기를 연주하고 광대의 손으로 변해 갖가지 저글링을 하며 무용수의 손이 되어 신나는 모자 춤을 추기도 한다.

축제 이미지

  • 벤치(The Bench)
  • 일시 : 9월 21일(목) ~ 22일(금) 오후 6시 30분
  • 장소 : 분수마당(중앙공원)
  • 극단명 : 극단 오늘(Oneul)
  • 연출 : 위성신
  • 50분/무료
  • 벤치가 주인공인 작품으로 무용과 연기, 영상이 어우러진 공연이다. 무대 위에는 벤치와 스크린을 통해 벤치를 둘러싼 다양한 에피소드를 독특한 형식으로 펼쳐나간다. 음악과 함께 등장인물의 일상적이고 담백한 삶의 모습을 보여주고자 한다.

축제 이미지

  • 길거리 병원소동(The madness in the street hospital)
  • 일시 : 9월 20일(수) 오후 4시, 6시 30분, 9월 21일(목) 오후 4시
  • 장소 : 분수마당(중앙공원)
  • 극단명 : 경계없는 예술센터(Centre d'Arts Sans Frontieres)
  • 연출 : 윤기훈
  • 50분/무료
  • <길거리 병원소동>은 현대인의 비이성적인 특징들을 병으로 빗대고 그것을 희극적인 방법으로 그럴 듯 하게 치유해냄으로써 “우리 모두는 병을 안고 살아가지만, 그 병 역시 우리의 생각과 믿음으로 나을 수 있다”는 메세지를 전달한다.
    공연은 일상의 환경에 새로운 예술적 공간성을 부여하며 관객들에게 현실적 갈등과 대립을 초극하게 하는 신선한 유머와 예술적 환상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축제 이미지

  • 까뽀에라 이야기(Capoeira Story)
  • 일시 : 9월 23일(토)~24일(일) 오후 5시
  • 장소 : 색동마당(중앙공원)
  • 극단명 : 까뽀에라 코리아(Capoeira Korea)
  • 연출 : 남주경
  • 25분/무료
  • 음악과 노래, 춤이 뒤섞인 색다른 무술 '까뽀에라'는 흑인들이 자신들을 탄압하는 포르투갈인들에게 대항하기 위해 춤처럼 위장하여 발전시켰으며 힘있는 발차기와 덤블링, 특이한 동작이 주를 이룬다.
    '까뽀에라 코리아'팀이 리듬과 문화가 살아있는 브라질 전통무술 까뽀에라의 멋진 기술과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하단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