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개관 연기했던 과천시 중앙동회관 내 ‘건강지킴이 헬스장’ 시범운영 들어가

김경진  []  2020년 08월 04일

내용 ○ 8월 3일부터 오전10시부터 오후3시까지 1일 10명 이내로 사전예약 접수
○ 과천시 중앙동, “거리두기 등 생활방역 지침 준수한 가운데 운영 할 것”

정부의 수도권 방역강화조치 조정방안 발표에 따라, 과천시 중앙동에 있는 주민 편의시설인 중앙동회관 내 ‘건강지킴이 헬스장’이 거리두기 등 생활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내달 3일부터 운영 시간을 조정해 시범운영에 들어간다.
건강지킴이 헬스장은 당초 시설 공사가 끝난 2월부터 운영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개관을 잠정 연기했다.
중앙동은 코로나19가 안정될 때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1일 10명 이내로 사전예약을 받아 헬스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예약은 중앙동문화센터로 전화 신청(02-2150-3115)할 수 있으며, 과천시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헬스장이용 시민은 마스크착용과 손소독제 이용,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을 준수하여야 한다.
이정호 과천시 중앙동장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운영할 계획이며, 중앙동회관이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시설인만큼 운영과정에서 시민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개선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앙동회관은 과천시가 기존에 관사를 사용하던 건물을 시민편의시설로 신축해 지난 2월 시설 공사를 완료했다. 1층에는 초등학생 돌봄시설인 ‘다함께돌봄센터’가 2층에는 어르신을 위한 경로당과 건강지킴이 헬스장이 있으며, 3층에는 주민 카페가 있다.
현재, 다함께돌봄센터는 긴급돌봄을 위해 정상 운영되고 있으며, 경로당은 식사제공 없이 무더위쉼터 용도로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되고 있다. 3층에 있는 도란도란 카페는 휴관 중이나 9월초 개관을 목표로 준비중이다.

문의 : 중앙동사무소 총괄팀(02-2150-3103)
목록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과천시청 기획감사실에서 제작한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전체메뉴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