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유증상자 2명 모두 음성판정 … 예방 관리에 총력

최훈정  []  2020년 02월 03일

내용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조사대상 유증상자 2명 모두 음성판정에 따라 선제적 대응 및 방역 등 예방 관리에 총력

과천시는 지난 1월3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조사대상 유증상자가 2명 발생함에 따라 2월 1일부터 시민회관 체육시설, 노인복지관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임시 폐쇄 조치를 취하였다.
아울러, 과천시보건소에서는 유증상자가 발생하자 신속하게 검체를 채취하여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하여 2월1일 2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과천시에서는 2월1일 김종천 과천시장 주재로 긴급 대책회의를 열어 2월3일부터 다중 이용시설에 대해 정상 개방하기로 했다.
개방에 앞서 모든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손 소독제와 체온계를 배부하고 이용객들이 많은 시민회관 주출입구에는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하여 이용자들을 체크하는 등 사전 예방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한편, 과천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과 관련해 지난 28일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24시간 가동하고 있으며, 보건소에 선별진료소 설치하고 상황근무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시민들의 불안감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시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감염증 일일상황과 예방 수칙, 대응 요령 등 관련 정보를 충분히 제공하고 있으며, 발열과 기침,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발생하면 과천시보건소 감염병관리팀(☏ 02-2150-3832)으로 즉시 연락해 줄 것을 당부했다.



목록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과천시청 기획감사실에서 제작한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전체메뉴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