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총력…시민 참여 행사 연기

최훈정  []  2020년 01월 29일

내용
○ 29일 이후로 예정된 시민 참여 행사 모두 연기
○ 시민 불안 최소화 위해 시홈페이지와 SNS에 감염증 일일상황 정보 제공

과천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시민 참여 행사 일정을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김종천 시장은 28일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간부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과천시 자체 긴급 대책 회의에서 “시에서 가용한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되지 않도록 관리하고 예방에 총력을 다해야 한다”라고 강조하며 “시민들이 참여하는 행사는 잠정 연기할 수 있도록 하라”라고 지시했다.
이에 따라, 과천시는 29일 이후로 예정된 동별 간담회와 시민과의 신년인사회 등 시민이 참여하는 행사 11건을 모두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 또한, 동별 체육회가 주관하는 척사대회 개최도 취소할 것을 권고했다.
한편, 과천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과 관련해 지난 28일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24시간 가동하고 있으며, 보건소에 선별진료소 설치하고 상황근무를 실시하고 있다.
과천시민회관과 도서관, 청소년수련관 등 다중 이용시설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예방안내문 부착, 체온 체크를 실시하는 등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시민들의 불안감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시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감염증 일일상황과 예방 수칙, 대응 요령 등 관련 정보를 충분히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문의 : 기획감사담당관 홍보팀 (02-3677-2060)
첨부파일 바로보기 과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총력…시민 참여 행사 연기-1.jpg
목록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과천시청 기획감사실에서 제작한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전체메뉴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