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26일 ‘코로나19’ 첫 확진자 2명 발생

최훈정  []  2020년 02월 26일

내용
○ 신천지과천교회 숙소 생활하던 20대 남성 신도 2명, 수원의료원 음압병동으로 이송
○ 과천시, 긴급 방역 및 숙소 접근 차단 조치


과천시는 26일 ‘코로나19’ 첫 확진자 2명(20대 남자)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이날 17시 43분경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과천시 확진자 2명 발생했습니다. 청소년수련관 앞 신천지교회 숙소 거주자입니다. 역학조사 결과 확인되는 대로 동선 등 알려드리겠습니다”라고 확진자 발생 사실을 알렸다.
과천시청도 18시 9분과 20분, 시민 등에 안전안내문자를 보내 확진자 2명이 함께 생활하고 있던 신도 숙소는 문원동 참마을로 10-11에 있으며, 접촉자와 동선이 확인되는 대로 안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과천시는 23일 이후 접촉자에 대해 추적 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다.
과천시에 따르면, 해당 숙소에는 신천지 신도 10명이 함께 생활하고 있었다.
과천시보건소는 숙소에서 생활하고 있는 신도의 감염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25일 직접 숙소를 방문하여 검체 채취를 진행했다.
그 결과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나머지 8명은 음성으로 확인됐다.
확진자 2명은 수원의료원 음압병동으로 이송 예정이다. 나머지 8명에 대해서도 개별 격리조치한다.
시는 즉각 방역에 나서 18시 30분부터 확진자 숙소 주변에 대한 긴급 방역 및 숙소 접근 차단 조치를 실시했다.
과천시는 역학조사가 끝나는 대로 확진자 정보와 동선을 시청 홈페이지와 스마트폰 앱 ‘과천마당’, 페이스북 등 SNS 채널을 통해 신속히 공개할 계획이다.


문의 : 기획감사담당관 홍보팀 (02-3677-2060)
첨부파일 바로보기 과천시, 26일 ‘코로나19’ 첫 확진자 2명 발생 (1).jpg
목록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과천시청 기획감사실에서 제작한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전체메뉴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