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주민등록 위장전입자 신고센터 상시 운영하기로

최훈정  []  2019년 11월 07일

내용 ○ 당초 올 연말까지 운영할 계획이었던 위장전입자 신고센터 상시 운영체제로 전환, 지속적인 불법 투기세력 차단


과천시는 당초 올해 12월 말까지 운영할 계획이었던 주민등록 위장전입자 신고센터를 불법 투기세력이 근절될 때까지 상시 운영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과천시는 지역 내에 과천지식정보타운, 과천동 공공주택지구 등의 공공주택 분양을 앞두고, 위장전입 하는 사례가 늘자 이와 같은 조치를 내렸다.
과천시는 시청 민원실과 각 동 주민센터에 ‘주민등록 위장전입자 신고센터’를 상시운영 중이다. ▲투기, 아파트분양, 이주보상금 수령 등 목적의 주민등록을 허위신고한 자 ▲기타 실제 거주지와 다르게 주민등록을 신고한 자에 대해 신고를 접수하고 있다.
신고자 정보는 비밀이 엄격히 보장되며, 신고사항이 접수되면 실제 거주 여부를 담당 공무원이 직접 조사하여 거주하지 않는 경우 직권으로 거주불명등록 처리한다.
과천시는 신고센터 운영과 더불어, 각 동 전입 담당자 또는 담당 통장들이 새로 전입한 세대를 직접 방문하여 전입 후 사후확인을 실시해 실제 거주 여부 등을 확인하며 주민등록 허위신고자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하는 단속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문의 : 열린민원과 가족주민팀 (02-3677-2135)
목록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과천시청 기획감사실에서 제작한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전체메뉴 보기

닫기